인권단체 연석회의

  
[보도자료]국가인권위 인권논문 공모전 학생부 최우수상 당선자 수상 거부
 hrnet  12-17 | VIEW : 2,113
101209_보도자료_인권위논문최우수거부.hwp (14.0 KB), Down : 163

보/도/자/료

수 신: 각 언론사
발 신: 현병철 인권위원장 사퇴를 촉구하는 인권시민단체 긴급 대책회의
제 목: 국가인권위 인권논문 공모전 학생부 최우수상 당선자 수상 거부
담 당: 명 숙 (현병철 인권위원장 사퇴촉구 인권시민대책회의, 010-3168-1864)
      배여진 (현병철 인권위원장 사퇴촉구 인권시민대책회의, 010-3263-6920)
      오영경 (현병철 인권위원장 사퇴촉구 인권시민대책회의, 018-250-0062)

1. 안녕하십니까. 귀 언론사에 평화와 인권의 연대인사를 드립니다.

2. 12월 10일 국가인권위가 주최하는 세계인권선언 62주년 기념식을 앞두고 인권상, 인권에세이상, 인권논문상 수상자들의 수상거부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인권표창장을 받는 이주노동자방송과 인권논문상을 수상하는 동성애자인권연대, 인권에세이상 대상을 받는 김은총 학생, 인권영상공모전 대상으로 선정된 '장애in 소리'의 선철규 씨 등은 현병철 위원장 체제에서의 인권 관련 상은 받을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3. 그리고 오늘 저녁, 또 한 명의 수상자가 인권위의 상을 거부하는 입장을 대책회의에 보내왔습니다. 국가인권위 인권논문 공모전에서 학생부 최우수상 당선자인 이상윤 씨가 인권논문 최우수상을 거부한다고 밝혔습니다. 최우수상 거부 의사는 국가인권위 측에 전달했다고 밝혔으며, 이상윤 씨는 성소수자(성전환자) 차별 문제를 직접 방문 조사와 법적․경제적․의학적 분석을 통해 종합적으로 논의를 전개한 <'나'로 살기-성소수자로서의 성전환자> 논문을 인권논문 공모전에 제출했었다고 합니다.

4. 인권논문 공모전 최우수상을 거부하는 이상윤 씨의 입장을 첨부합니다.

5. 많은 관심과 보도를 부탁드립니다.
2010년 인권논문 공모전 최우수상을 거부하며
이 상 윤


나는 성전환자와 관련한 논문으로 인권위 주관 공모전에서 학생부 최우수상에 선정되었다.

기뻤다. 상금은 물론이고, 내 '스펙'이 쌓여가는 느낌에 벌써 취직이 된 기분이었다.

나는 로스쿨에 재학중이다. 그것도 무려 '인권법'이 특성화인 학교.
인권법에 관심이 있었고, 관련한 변호사가 되고 싶었으며,
수상으로 인해 왠지  인권변호사가 될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그러던 와중에 한 여고생의 수상 거부 기사를 보았다.
그리고 갈등했다. 그러나 속마음은 이미 수상을 주장하고 있었다.
길을 걷다가도, 수업중에도 계속 수상의 당위성을 주입시켰다.
심지어 이 순간에도 그렇다.

하지만, 내 검은 속마음보다 김은총 양의 용기가 더 밝았다.
로스쿨 동료들의 조언과 격려로 쓰여진 논문이다. 그들의 격려가 더 빛났다.
어두운 모텔방 한켠에서 홀로 호르몬을 주사할, 성전환자의 삶에 대한 희망이 내 검은 마음보다 더 눈부셨다.  

그래서 나는 희망의 이름으로 수상을 거부한다.

이 빛들이 현 위원장의 퇴진과 국가인권위의 정상화를 만들어 내리라 믿는다.
 LIST   
331   [보도자료]GM대우 비정규직사태 해결을 위한 인권-법률단체 기자회견  hrnet 12-17 2131
330   [보도자료]ANNI(아시아국가인권기구감시네트워크), 이명박 대통령에게 서한 발송  hrnet 12-17 2017
329   [보도자료]시민의식과 인권감수성 발휘에 대한 인권위 보상금, 박성수 씨 거부  hrnet 12-17 1947
  [보도자료]국가인권위 인권논문 공모전 학생부 최우수상 당선자 수상 거부  hrnet 12-17 2113
327   [보도자료]국가인권위 위촉'직'을 추가로 사퇴하는 전문가 7인  hrnet 12-17 1986
326   [보도자료]인권활동가들이 뽑은 '2010년 10대 인권뉴스'  hrnet 12-17 1863
325   [보도자료]세계인권선언 62주년 기념 기자회견-"인권은 사라지고, 인권위는 죽었다"  hrnet 12-17 1858
324   [성명서]'대한민국 인권상'마저 이명박 대통령의 입맛을 고려하는가!  hrnet 12-17 1150
323   [보도자료]인권영상공모전 대상 수상 거부 표명과 12월 10일 인권상 거부 기자회견  hrnet 12-17 1074
322   [보도자료]현병철 위원장 체제의 상(인권표창장, 인권에세이상, 인권논문상) 거부 입장글 발표  hrnet 12-17 1043
321   [보도자료]장애인 차별하고 경찰력 동원한 국가인권위 규탄 성명  hrnet 12-17 1041
320   [성명서]빈곤해결의 출발이자 복지의 기초인 기초생활보장법의 조속한 개정을 촉구한다!  hrnet 12-17 1027
319   [보도자료]앰네스티, 한국 인권위의 독립성과 신뢰성, 한국정부의 책임 강조하는 성명 발표  hrnet 12-17 1092
318   [보도자료]인권위 설립 9주년 맞이 현병철 위원장 출근저지 투쟁 소식  hrnet 12-17 1031
317   [보도자료]국가인권위 설립 9주년 날에 부쳐-초심 잃은 국가인권위, 국가인권위 9년의 역사가 무너지다  hrnet 12-17 1082
316   [취재요청서]11/25(목), 국가인권위 설립 9주년 토론회와 촛불문화제  hrnet 12-17 1024
315   [보도자료]현병철 사퇴-한나라당 홍진표 추천 철회 긴급기자회견 개최  hrnet 12-17 1060
314   [보도자료]한국 인권단체, ICC에 한국 인권위에 진상조사단 파견 요구 서한 발송 및 국제사회 여론 형성을 위한 출국 예정  hrnet 12-17 998
313   [보도자료]한나라당의 홍진표 씨 인권위 상임위원 내정에 대한 성명서  hrnet 12-17 997
312   [보도자료]11/17(수), 인권위 독립성 훼손하는 이명박 규탄, 현병철 위원장 사퇴 촉구 결의대회  hrnet 12-17 1094
1 [2][3][4][5][6][7][8][9][10]..[17]  ≫ SEARCH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GGAMBO
Untitled Document